RESOURCES

Search

[기사] "외산 한계 극복하는 빅데이터 SW"

4차 산업혁명 속 중기벤처 - 데이터의 힘 '티지360'


몇 달 전 미국 시장조사기관 포레스터리서치에서 DMP(데이터관리플랫폼) 관련 보고서를 내며 글로벌 우수 업체를 선정했다. 오라클, 어도비 등 내로라할 기업들이 꼽힌 가운데 국내 한 스타트업도 이 반열에 올랐다.

클라우드 SaaS(구독형서비스) 기반 DMP 플랫폼 '몰레큘'을 개발한 TG360테크놀로지스(대표 박병건) 얘기다. 이 회사는 빅데이터 전문업체 와이더플래닛의 데이터분석센터에서 분사한 디지털 마케팅 특화 솔루션 업체다.

DMP는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을 돕는 SW(소프트웨어)다. 주로 마케팅·광고 업계에서 쓰인다. 어떤 제품(서비스)을 어떤 고객에게 어떤 방식으로 접근할지의 전략을 짜는 데 활용된다. 과거에는 이 일련의 과정이 실무자들의 직관에 의존했다면, 앞으로는 빅데이터와 AI(인공지능) 기술이 기업 전략을 지원하는 것이다. 사람의 '추정'이 아니라 경험적 근거가 바탕이 된 '추적'이 중요해진 셈이다.

TG360은 외산 DMP 솔루션의 빈 틈을 노렸다. SW를 공급하면서 데이터를 제공·판매할 수 있는 장을 함께 연 것이다. 이때 '비식별 데이터'를 활용, 개인 정보를 보호했다. 국내 소비자 행태를 반영한 데이터인 데다 그 풀이 넓어 외산 솔루션과 견줬을 때 경쟁력 있다는 게 업체 측 설명이다.

박병건 TG360 대표는 "빅데이터, 알고리즘, CRM(고객관계관리) 등을 망라한 게 DMP"라면서 "국내 해당 전문가가 드문 만큼 이 한계를 극복하는 데 힘쓸 것"이라고 했다. 이어 "완성도를 높여 아시아 및 해외 시장으로 진출할 것"이라며 "글로벌 마케팅 회사 TTD와 제휴를 체결하고 하나씩 준비 중"이라고 덧붙였다.

[출처: 머니투데이/ 2019년 11월 5일]



원문: https://news.mt.co.kr/mtview.php?no=2019102214493671780

41 views

Recent Posts

See All

패션기업의 언택트 마케팅 사레

다음 사례는 중소 패션기업인 A사가 언택트 시대에 추진한 언택트 마케팅 사례입니다. A사는 중소기업으로 여러 패션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는 패션 기업입니다. A사는 오프라인 매장 중심으로 영업하고 있었으며, 온라인 영업의 비중은 크지 않았습니다. 코로나 사태로, 소비자들의 구매행태가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전환하면서 A사의 오프라인 매출이 감소하였으며 온라인

패션산업의 '언택트 마케팅'

와이더플래닛의 다양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코로나 사태 이후 패션 업계의 변화 및 패션 트렌드 세터의 행태를 분석한 내용과 향후 패션산업이 추진할 마케팅 방안에 대한 내용을 제안했습니다. 와이더플래닛에서 분석한 패션업계의 현황은 다음과 같이 요약할 수 있습니다. 패션 트렌드세터는 일반 패션 사용자에 비해 패션 제품에 압도적으로 사용하고 구매하는 사용자이며, 상

Contact Us

20th Fl., Cambridge Bldg. 110 Teheran-ro . Gangnam-gu, Seoul  Korea  TG360°, Inc. 

Mail : marketing@tg360tech.com

Corporate Registration No.: 475-87-00734 / CEO: Andy Park

  • 페이스 북 사회 아이콘
  • 링크드 인 사회 아이콘

Copyright © 2020  by  TG360 Technologies.  All Rights Reserved